연구원소개
자료실/게시판
관련법령
유권해석
예규/고시/통첩
건설용어사전
신기술신청
타당성조사
연구원브로슈어
의뢰/검토/방문요청
오시는길
전화번호안내
HOME > ETC> 사이트맵
Home > 유권해석 > 정부계약제도 > 선금지급
제     목 선금을 압류권자에게 지급할 수 있는지의 여부
문서번호 회계 41301-3158 회신기관 기획재정부
회신일자 2007.06.19
질의 내용

1. 질의요지
OOO조성공사를 조달청에 의뢰하여 4,228,759,920원에 OO건설과 도급계약이 체결되었으나, 동 회사의 부도로 보증 시공회사인 A사로 하여금 보증시공키로 하였던 바, A사의 연대보증사인 B사가 기존의 채권을 확보하기 위해 위 공사와 관련 4,200,000,000원에 대하여 채권압류 및 전부명령을 신청하여 서울지방법원으로 부터 동 명령서('96타가 9241, 9242)가 송달되자 발주기관에서는 A사의 선금급 1,250,000,000원을 전부 명령에 따라 B사에 지급(A사의 동의가 있었음)한 행위가 정당한 집행인지 여부

2. 대립되는 의견
가. 갑 의견 : 선금은 회계관리규정상 확정 채무액으로 상대방 채무이행 이전에 지출하는 바, 선금을 포함한 계약금 전액에 대하여 채권압류 및 전부명령 결정에 의해 제3채무자가 선금급을 채권자인 B사에게 지급(채무자의 동의)한 것은 적당함.
나. 을 의견 : 선금의 지급은 선금지급요령 제4조에 의거 당해 계약목적 달성을 위한 용도 이외에 목적에 사용하게 할 수 없으므로 전부명령에 따르는 것은 선금의 목적 달성이 불가능할 것이 확실히 예상될 뿐아니라, 선금및기성대가지급에대한회계통첩상 "선금지급이 불가능한 경우" 중 "계약체결후 불가피한 사유로 이행착수가 상당기간 지연될 것이 명백한 경우"에 해당되므로 선금을 지급하여서는 아니되며, 채무자로 하여금 동 채권압류 및 전부명령을 일정기간까지 해결하지 않으면 공사계약을 해지하여 선금지급의무를 없애도록 조치함이 타당함.

회신 내용 국가기관이 시행하는 공사계약에 있어 계약담당공무원은 예산회계법 제64조, 동법시행령 제56조 및 회계예규 "선금지급요령"에서 정한 바에 따라 섬금을 지급하여야 하는 바, 계약상대자(연대보증인이 시공하는 경우에는 연대보증인)가 아닌 자에게 선금을 지급할 수 없음.
   
 

이 게시물을 인쇄